컨설턴트의 연민

컨설팅이야기 2009. 4. 27. 22:03 Posted by 5throck
Road to Cape Royal, North Rim, Grand Canyon National Park (8)
Road to Cape Royal, North Rim, Grand Canyon National Park (8) by Ken Lund 저작자 표시동일조건 변경허락

1.
컨설턴트가 프로젝트를 진행함에 있어 고객의 관점에서 바라보는 것이 중요할까요? 만약 그런 부분이 중요하다고 하면 감정이입이 되지 않은 컨설턴트는 훌륭한 컨설턴트가 아닐런지도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사람에 따라 어떤 분들은 감정이입을 하지 않는 것이 훌륭한 컨설턴트의 자질이라고 이야기 합니다. 그렇게 말을 하는 이유는 마치 의사가 환자에게 연민을 느껴 자칫 실수하게 되는 것처럼 컨설턴트도 자신의 고객들에게 지나친 연민을 가질 때 심각한 문제를 만들 수 있기 때문입니다.

2.
때때로 감정이 메마르다고 느낄 때면 가끔씩 찻집에 앉아 비가 내리는 창 밖을 바라보는 생각에 젖어봅니다. 어떤 분은 제가 아직도 이런 느낌을 가지고 사는 것에 대해 사춘기적 감정을 버리지 못한 것이라고 이야기 하시는데, 하지만 때로는 이러한 감정이 날마다 휘몰아치는 정치적 투쟁과 하루만 있어도 거칠게 느껴지는 이 동네만이 가지고 있는 서걱거림을 입안에서 털어내기 위한 몸부림이라는 생각도 해봅니다.

3.
누구의 답이 정말 진실한 답인지에 대해서는 아무도 알 수 없는 것 같습니다. 많은 분들이 자신이 주장한 길이 더 옳은 길이라고 주장하나 누구도 가보지 않은 길 속에 정답이 있다고 자신있게 이야기 할 수 있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 같습니다. 때문에 논리적으로 보기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는 답이라고 하더라도 과연 그 답이 100% 옳다고 주장할 수 없고, 그렇기 때문에 자신의 주장에 대해 누군가 반박이라고 할라치면 더 큰 목소리로 자신을 방어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4.
아마 몇 년 전쯤 저에게 다시 태어나도 컨설턴트를 하겠느냐고 물었다면 1초도 안돼서 너무 당연하다고 이야기했겠지만, 지금 저에게 그와 같은 질문을 던진다면 그 때만큼 그렇게 쉽게 대답하지는 못할 것 같습니다. 무엇이 가장 소중한 지에 대해서는 사람마다 각기 다 다르겠지만, 지금 저에게 아니 저를 바라보는 그에게 가장 소중한 것은 바로 제가 아닐까 라는 착각에 이 길이 정말 저에게 맞는 길인지를 찬찬히 다시 생각해 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나누어보기 (648)
스타트업 & 벤처 (15)
컨설팅이야기 (239)
MBA이야기 (39)
CC Korea 이야기 (36)
문화 이야기 (92)
세상사는 이야기 (188)
IT 이야기 (39)
02-05 15:29
BLOG main image
세상을 보는 또 다른 시선
때로는 '사실'보다 '희망'이 더 절박할 때가 있습니다. 적절한 희망이야말로 사람을 움직이게 하는 원동력이 되고, 사람이 움직이면 희망은 곧 사실로 바뀌게 됩니다.
by 5throck

세상을 보는 또 다른 시선

5throck'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5throck [ http://mbastory.tistory.com/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